언론보도

대한민국 No. 1 도메인ㆍ홈페이지ㆍ솔루션 기업 후이즈입니다.

언론보도

[디지털데일리] “아는 이메일이 더 위험해”…최근 유행하는 악성 메일 유형은? 2019.03.29

후이즈(대표 이청종)는 위조된 발신 주소로 메일을 전송하는 악성 피싱 메일이 늘고 있어,
이메일 이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28일 밝혔다.

현재 가장 유행하는 방식은 발신 주소와 수신 주소를 동일하게 표시하도록 발신 주소를 위조하는...


[기사원문보기]

이전글 [한국경제] 열지 마세요! 다시 유행하는 피싱메일 ‘5大 수법’ 2019.03.29
다음글 [전자신문] 후이즈, '발신 주소 위조한 악성 피싱 메일 극성' 주의 경보 2019.03.29